[금주의 역사] 1975년 12월 1일 현대자동차 ‘포니’ 양산 – 전성기뉴스
콘텐츠 바로가기

top

[금주의 역사] 1975년 12월 1일 현대자동차 ‘포니’ 양산

2016.12.01 · 심언준(전 미디어칸 대표) 작성

현대자동차 ‘포니’ 이전에도 국산 자동차들이 있었다. 그러나 우리나라 자동차 역사에서 포니가 차지하는 위치는 남다르다. 국내 최초의 고유 모델로 이름 붙일 수 있는 자동차이기 때문이다.

1968년 당시 현대자동차 창업주인 정주영 회장과 정세영 대표이사는 자동차 공장을 착공하기는 했지만 당시 상황은 열악했다. 생산 대수는 몇 천 대에 불과했고 국산 부품 사용률도 낮았다. 때마침 정부의 ‘자동차 국산화 3개년 계획’과 맞물리며 현대자동차는 독자 생산에 나설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됐다.

포니 생산으로 현대자동차는 대한민국 최초, 개발도상국 최초, 아시아 두 번째, 세계 16번째 고유 모델 보유라는 다수의 타이틀을 보유하게 됐다.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포니 생산으로 현대자동차는 대한민국 최초, 개발도상국 최초, 아시아 두 번째, 세계 16번째 고유 모델 보유라는 다수의 타이틀을 보유하게 됐다.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대한민국 첫 독자 생산 모델의 탄생기

현대자동차는 국산 자동차 프로젝트를 시작하면서 가장 먼저 이탈리아로 담당자를 파견했다. 디자인 전문업체 ‘이탈디자인’의 설립자이자 스타 디자이너로 급부상한 주지아로를 만나기 위해서였다. 당시 디자인비로는 상당한 금액인 120만 달러(당시 한화 약 6000만 원)을 제시하며 디자인을 맡겼다.

사실 현대차의 고유 모델 개발은 도박에 가까운 일이었다. 포드사의 기술을 빌려 5년 동안 자동차 조립 생산을 한 경험이 전부였던 만큼 부품도 스스로 설계해본 적이 없는 초보였다. 하지만 상황은 절박했다. 1973년 포드와 기술 이전 협상이 결렬됐고, 정부는 “엔진을 포함해 국산화율 73%에 미치지 못하는 업체에게는 외화 사용을 금지한다”는 자동차공업 육성 계획을 발표했다.

현대자동차는 국산차 개발을 시작한 지 1년 반 만인 1974년 10월 이탈리아 토리노 모터쇼에서 포니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후 현대자동차는 울산에 연간 120만대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의 공장을 추가로 세웠다.

포니의 양산에 돌입한 것은 1975년 12월 1일의 일이다. 일본 미쓰비시 랜서의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된 포니는 1238cc 새턴 엔진과 4단 수동 변속기를 적용했다. 포니 생산으로 현대자동차는 대한민국 최초, 개발도상국 최초, 아시아 두 번째, 세계 16번째 고유 모델 보유라는 다수의 타이틀을 보유하게 됐다.

대한민국 첫 독자 생산 모델인 만큼 신차의 이름도 국민 공모 끝에 결정됐다. 5만8000여 통의 엽서가 날아들었고 현대자동차는 ‘조랑말’을 뜻하는 포니를 선택했다.

 

첫 해에만 1726대 판매 기록

포니를 실제로 시장에 시판하기 시작한 것은 1976년 2월부터다. 228만 원에 선보인 포니는 1974년 오일쇼크로 인해 연비에 대한 관심이 높았던 시점에 출시되면서 첫날 계약 건수가 1000여대를 넘어서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판매 첫 해에만 1만726대가 판매돼 국내 승용차 판매의 43%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뒀다. 택시 시장도 석권해 2대 중 1대가 포니일 정도였다.

포니의 인기는 해외로도 이어졌다. 1976년 7월, 남미 에콰도르에 포니 5대 수출을 시작으로 중동, 남미, 아프리카 등으로 수출 국가가 늘어났다. 첫해 1019대, 1977년 4523대, 1978년 1만 2195대 등 수출 물량도 꾸준히 증가했다.

1996년 현대자동차는 포니 수출 20년을 맞아 에콰도르에 최초로 수출된 포니의 행방을 추적했다. 그 결과 에콰도르 현지 판매 법인의 도움으로 쿠엥카 시에서 택시로 사용되고 있는 포니 한 대를 찾을 수가 있었다고 한다. 사용한지 20년 된 그 택시의 주행 거리는 총 150만km에 달했다. 현대자동차는 5000불을 주고 차를 인수한 후 기념으로 황금 열쇠까지 선물했다. 현재 그 포니는 현대자동차 역사박물관에 보관돼 있다.

한편 포니는 1990년 1월 단종됐지만 한국자동차산업협회가 발간한 9월 자동차 등록 통계 월보를 보면 9월 말 현재 한국에서 6512대가 유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78년 5월 포니 수출 1만대 돌파 기념 사진.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1978년 5월 포니 수출 1만대 돌파 기념 사진.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전성기뉴스가 새롭게 태어납니다.

지난 2015년 9월 첫 문을 열었던 <전성기뉴스>가 새롭게 태어납니다.

보다 가까이에서 소통하기위해 SNS 채널을 개설, 50+를 위한 유익한 콘텐츠를 지속 제공합니다.

전성기뉴스는 2017년 12월까지 운영되며, 기존 콘텐츠는 라이나전성기재단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가능합니다.
콘텐츠 보러가기

그동안 <전성기뉴스>를 사랑해주신 여러분께 감사 드립니다. 새롭게 시작하는 SNS 채널에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